出 塞 위치로그  |  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icon 양식- 1842
먹고 마시기/식당 | 2020. 1. 2. 12:21

작년 어버이날에 마음에 들었던 곳이라 이번엔 골고루 먹어보기 위해 송년회를 핑계 삼아 취향이 비슷한 5명을 모았다.

목적은 꼴레뇨 세트였는데 가기 이틀 전 꼴레뇨가 떨어져서 안 된다는 전화가 와서 고민하다가 그냥 다른 것도 있으니~ 하고 강행.

전에 갔을 때 맛있었던 스테이크 파스타가 메뉴에서 사라져서 또 한명 실망을 안겨줬으니 체코식 굴라쉬, 체코식 스테이크, 체코 소세지, 치즈튀김, 치즈 플레이트 등 메뉴판에 있는 체코 음식은 거의 다 먹고 온듯.  대낮부터 맥주도 골고루 마시고 그야말로 부어라 마셔라의 반나절.

미리 테이블앤조이에서 9%할인된 상품권을 사가서 살짝 할인 받았지만 뭐... 그래도 많이 비싸지 않은 정도의... 좀 특이하고 맛있는 걸로 배 채우면서 술 마시기 좋은 식당.

꼴레뇨가 땡기긴 하지만 완전 배부르게 먹어서 가까운 시일 안에는 안 가질듯.

모처럼 이태원에 간 김에 맛있다는 커피집을 찾아 들어갔으나 3층 건물을 통째로 쓰고 있는 곳도 꽉꽉.  또다른 곳은 줄이 왕창.  생각해보니 나 같은 게으르고 엉덩이 무거운 인간도 나왔으니 나올 사람은 다 이태원에 나온 거였겠지.  헤매다가 우연히 들어간 카페는 인테리어도 재밌고 의자도 편하고 커피도 맛있고 특히 화장실이 끝내줬다.  ^^

다시 찾아갈 자신은 없지만 혹시라도 이태원 공영주차장 근처에서 커피 마실 곳을 찾는 사람을 위해 이름은 남겨놓은.  브란디나. 

신년회로 넘어간 모임도 있지만 2019년엔 제법 쏠쏠히 잘 먹고 돌아다닌듯. 

덧. 1842에 있는 유일한 한국인으로 추정되는 한국인 혹은 교포 아저씨보다 체코 언니들이 한국말을 더 잘 한다.  발음도 이쪽이 더 나음.   외국언니들이 주문 온다고 긴장하지 마시길~  지난 5월엔 금발머리 언니를 보고 머릿속으로 한참 주문 영작하다가 너무 자연스런 우리말 질문에 잠시 말문이 막혔었다는. ^^;;;;; 


arrow 트랙백0 | 댓글

아이디 :
비밀번호 :
홈페이지 :
  비밀글로 등록
내용 :
 



[PREV] [1][···][110][111][112][113][114][115][116][117][118][···][4099] [NEXT]
관리자  |   글쓰기
BLOG main image
- 탄핵 및 각종 서명 링크
- 과거사 관련 14개 위원⋯
- 대운하 반대 서명 운동⋯
분류 전체보기 (4099)
감상 (190)
먹고 마시기 (439)
음반&영상물 (1)
잡설 (1235)
지름&선물 (56)
여행 (242)
자료 (117)
레시피 (197)
(573)
추억 (7)
사람 (66)
기타 (242)
(5)
사진&... (442)
공연 및 행사정보 (80)
전원life (6)
발레 (15)
텃밭일기 (25)
일2 (161)
사법고시 합격자들의 특권의식..
일다의 블로그 소통
나와 인연을 맺은 동물들 1...
살아가는 일이 허전하고 등이..
연산군의 여인, 장녹수
살아가는 일이 허전하고 등이..
연산군 이야기 (성종, 폐비..
살아가는 일이 허전하고 등이..
Total : 502,720
Today : 76
Yesterday : 113
rss
위치로그 : 태그 : 방명록 : 관리자
choco's Blog is powered by Daum / Designed by plyfl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