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먹고 마시기/간식

간식 - 노티드 도넛

by choco 2023. 1. 30.

늦가을부터 이른 봄까지 월요일은 주말에 군밤트럭 할아버지께 사온 군밤을 얌냠~하는데 일요일에 비도 안 오는데 할아버지가 안 나오시는 배신을 때린 바람에 남은 채소들 다 쓸어모은 샐러드로 때우고 허탈감은 지난 주에 먹은 도넛 포스팅으로 매움. 

꽤 오래전부터 전해 들은, 줄 서서 사먹는다는 소문은 들었지만 도넛을 굳이 그렇게까진 먹고 싶지 않아서 기억에서 지웠던 곳.  예전만큼 난리통이 좀 줄었는지 동생이 지나다가 보여서 사왔다. 

이름은 기억나지 않는, 아주 바삭한 크로와상에 크림과 딸기를 가득 채운 것~  맛있었음.  몽상 클레르의 크림 크로와상이 떠오르는 맛. 

보스턴 크림 도넛~  크림이 너무 달지도 느끼하지도 않고 상큼깔끔하니 괜찮았다.  얼그레이니 초콜릿 등등도 맛있다고 하는데 다음에 어디선가 만날 때 줄이 길지 않으면 사먹어보는 걸로~  

댓글2